파라과이 소식 | 이기준 선교사

샬롬
그간 최홍주 목사님 사모님 그리고 박목사님
건강하게 잘 지내시는지요
저희들 선교지 도착후 혹시나 염려되어 충분한 시간 갖고 격리 마치고 1/24일 브라질에 가서
코비드 검사 결과 양성으로 나와 다시 격리 기간 더 하게되었습니다.
3차 접종을 마치고와서
상태는 심하지 않게 진행되는 것같아 감사하며 회복 위해 기도합니다.

코비드 신고식을 선교지에서 하게되었습니다.
도착후 어디에서 감염되었는지 알수가 없습니다.
외출을 자제해서
많은 사람 그리고 인디언 가족 접촉을 피했는데도
감염되었습니다.

이곳은 확산이 매우빨라
주민 50-60%가 감염 되어 조심스러워 조심을 많이 했으나 이곳 환경이
옛날 동대문과 청계천 같은 밀집된 환경이라 더욱 위험한것 같습니다 .

코비드 위험과 겹쳐 40년 만의 무더위가 40도로 계속 이어져
외출이 거의 불가 할정도에서 격리 기간을 잘 마첬는데 결과가 양성으로 나왔습니다.

다행히 인디언 마을에 들어 가는것을 자제하게 되어 우리로 인해
인디언 마을 집단 감염을 막을수 있게되어 너무 감사합니다.
백신 접종도 잘 이뤄지지 않은 우리 인디언 가족들이라 하나님의 은혜로 그간 집단 감염과 사망자가 없이 잘 극복하고있었는데 큰 집단 감염이 선교사인 우리로 인해 발생할뻔 하였습니다.

사도바울의 선교사역을 다시 한번 깊이 생각하며 결단합니다

“보라 이제 나는 심령에 매임을 받아 예루살렘으로 가는데 저기서 무슨 일을 만날는지 알지 못하노라 오직 성령이 각 성에서 내게 증거하여 결박과 환난이 나를 기다린다 하시나 나의 달려갈 길과 주 예수께 받은 사명 곧 하나님의 은혜의 복음 증거하는 일을 마치려 함에는 나의 생명을 조금도 귀한 것으로 여기지 아니하노라”
‭‭사도행전‬ ‭20:22-24‬ ‭KRV‬‬

계속적인 기도 부탁을 드립니다.
섬기시는 교회와 가정에 하나님의 특별하신 은혜와 평강이 함께 하시고
건강하시기를 기도드립니다.
감사합니다